헐... 해결책은 너무나도 간단한 곳에 있었습니다.

그동안 윈도우 7만 너무 좋아하고 비스타를 도외시 했기 때문에 이렇게는 한번도 시도해볼 생각을 못해봤네요.

 

1. 윈도우 7의 boot.wim 파일로 비스타 설치 => 설치 마지막 단계에 오류 발생 (bcdboot 호환문제로 추정)

2. 비스타 boot.wim 파일 vista.wim 으로 이름 변경해서 멀티부팅에 등록 => 비스타 설치 초반에 장치 못 찾음

3. 비스타 뼈대에 윈도우 7 집어넣고 설치 => 윈도우 7 설치 초반에 장치 못 찾음

 

예전에 통합해본다고 이런 저런 시도를 해봤으나 다 실패했는데

비밀은 2번 방법에 있었습니다.

 

저는 윈도우 7의 boot.wim 파일을 기본으로 하고 비스타의 boot.wim 파일은 vista.wim 으로 변경해서 멀티부팅을 시도했습니다. 그런데... 이 반대로 해주면 됩니다. ;;; 비스타의 boot.wim 파일은 이름을 그대로 두고 윈도우 7의 boot.wim 파일을 예를 들어 boot7.wim 으로 변경해서 멀티부팅에 등록시켜주면 아무런 문제가 없습니다.

 

왜 이런 현상이 발생하는지는 저도 모르겠습니다. 다만 이렇게 하면 된다는 것.

 

단점이 있다면 비스타의 boot.wim 파일로 부팅했을 때는 설치 초반에 딜레이가 꽤 심하다는 것. 설치할 파티션 선택한 이후부터는 딜레이가 없는데 그 전까지는 딜레이가 꽤 심합니다. 하지만 윈도우 7의 boot.wim 파일은 딜레이가 없습니다.

 

 

 

요약 정리

1. 전체 뼈대는 윈도우 7의 것을 그대로 사용한다. (그래야 윈도우 7 설치가 가능함)

2. 비스타의 boot.wim 파일은 이름 그대로 가져오고 윈도우 7의 boot.wim은 이름을 변경해서 멀티부팅 등록시킨다.

(멀티부팅에 등록시키는 것은 64비트 복구모드를 추가하는 방법과 동일하게 하면 된다.)

3. 비스타 boot.wim 으로 부팅해서 통합 Install.wim 파일에 접근하는 경우 딜레이가 좀 심하다. 하지만 파티션 선택 이후엔 빠르다.

 

 

 

기본적으로 전체 과정은 지난번에 포스팅했던 윈도우 7 32/64비트 + 서버 2008 R2 통합하기 글을 참조하시면 되고, 여기에 비스타 통합만 응용해서 하신 다음, 멀티부팅 메뉴 구성만 비스타의 boot.wim 파일 이름은 그대로 쓰고 윈도우 7이나 64비트 복구모드 같은걸 이름 바꿔서 추가로 등록해주는 형식을 취하시면 됩니다.



(추가)

타락한영혼님께서 알려주신 내용입니다. 제가 확인해보니 딜레이 문제 해결되었습니다. 완전 없는건 아닌데 그래도 매우 빨라졌습니다. 다름이 아니라 Install.wim 통합본 만드실 때 윈도우 7의 WAIK나 GImagex 최신버전으로 하지말고 비스타용 WAIK로 통합을 하시면 비스타 boot.wim 파일로 부팅해도 딜레이가 거의 생기지 않습니다. 약간 딜레이가 있기는 한데 그래도 거의 없어진 수준입니다. 이제 완벽해졌군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secret